상품체험 후기

아이들과 환경을 생각하는 "그린차일드"

HOME > 커뮤니티 > 상품체험 후기

상품체험 후기 셀카녀
2020-01-24 16:22:41
옥상현용현 <> 조회수 57
182.237.64.208
20171201,IT과학,한국경제,헐리우드 스타 제시카 알바도 인정...가정용 의료기기 대표주자 꿈꾸는 지티지웰니스,임락근 기자 ‘피부과나 성형외과에서 쓰는 미용 장비들을 어떻게 하면 집에서도 쓸 수 있을까.’ 최근 몇 년간 김태현 지티지웰니스 대표 사진 의 머릿 속을 가득 채운 것은 이 생각뿐이었다. B2C 기업과 소비자 간 거래 사업을 키우기 위해서였다. 레이저 의료기기 등 B2B 기업과 병원 간 거래 사업을 통해 얻은 기술을 활용하면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캐시카우 현금창출원 ’가 필요했다. 성장 잠재력은 무한하지만 이제 막 형성되기 시작한 가정용 미용기기 시장이야말로 중소기업에도 기회가 있는 블루오션이라고 판단했다. 그는 연구개발 R D 팀과 일선 병원을 돌아다니고 논문을 뒤져가며 개발에 매달렸다. 원리를 이용하되 개인도 쓸 수 있도록 간편하게 만드는 데 주력했다. 김 대표는 1일 서울 삼성동 사무실에서 한국경제신문과 한 인터뷰에서 “여러 해 공을 들였던 B2C사업이 지난해 순항하면서 2015년 108억원이었던 매출이 지난해 194억원으로 껑충 뛰었다”며 “올해뿐만 아니라 내년 역시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80% 가까운 성장률을 견인한 것은 지티지웰니스가 지난해 내놓은 첫 B2C 미용장비 ‘르바디’였다. 체내에 중주파를 흘려 인위적으로 근육을 움직이는 방식으로 운동효과를 이끌어내는 장비다. 팔뚝 옆구리 등 살이 잘 빠지지 않는 부위를 자극해 살을 빼는 데 주로 쓰인다. 르바디는 출시 1년 반 만에 6만대가 팔렸다. 지난해에만 86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LED 빛을 쪼여 피부재생을 돕는 마스크 형태의 피부미용 장비 ‘미룩스’도 지티지웰니스의 야심작이다. 원래는 피부과의원 피부클리닉 등 B2B시장을 겨냥해 오페라 라는 이름으로 2015년 국내와 미국 시장에 처음 내놨다. 그런데 뜻밖에도 집에 갖고 가서 쓰는 소비자들이 많았다. 헐리우드 스타 제시카 알바는 집에서 오페라를 쓰는 모습을 촬영해 소셜네트워크서비스 SNS 에 올리기도 했다. 김 대표는 B2C시장에서도 통할 것으로 보고 사양을 낮춘 미룩스 보급형 제품을 지난해 국내에 출시했다. 300 400만원이었던 오페라에 비해 3분의 1 가격이었다. 지난 9월 LG전자가 가정용 미용기기 시장에 뛰어들면서 내놓은 제품도 미룩스와 비슷한 LED 마스크다. 지티지웰니스는 김 대표가 직원 3명과 함께 1999년 단일SMC라는 이름의 의료기기 유통업체로 시작했다. 해외 의료기기를 수입해 유통하고 국내 의료기기는 해외에 수출하는 중개무역을 했다. 세계 체성분분석기 시장 점유율 1위를 자랑하는 인바디도 당시 고객사였다. 인바디의 해외 수출을 도맡았다. 주문자상표부착생산 OEM 을 발주해 만든 의료기기도 판매했다. 꾸준히 매출을 늘려가던 지티지웰니스에 2013년 위기가 찾아왔다. 15년간 이어져 오던 인바디와의 계약이 끝나면서다. 100억원 넘던 매출이 1년 새 반토막 났다. 김 대표는 “이 때 큰 고비를 맞으면서 유통업으로는 기업의 안정적인 성장이 어렵다고 느꼈다”며 “직접 의료기기를 제조해야겠다고 결심한 계기가 됐다”고 했다. 이때부터 직접 생산을 위해 R D 인력을 본격적으로 늘리기 시작했다. 실력 있는 엔지니어를 20명 이상 스카웃 했다. 30여억원을 들여 레이저 의료기기 제조사 등 두 곳을 인수했다. 2015년에는 사명을 지티지웰니스로 바꿨다. 김 대표는 “지티지웰니스의 역사는 1999년부터지만 2013년 재창업한 것이나 다름없다”며 “단순 유통하는 상품 비율이 당시 70 80%였지만 지금은 제품 비율이 90%인 회사로 탈바꿈했다”고 말했다. 지티지웰니스는 르바디와 미룩스를 중심으로 B2C 사업을 강화해 나간다. 현재 수출하고 있는 미국 일본 중국 등 이외에 독일 등에도 판로를 넓힐 계획이다. 이와 함께 2015년부터 계속해 온 레이저 의료기기 사업도 계속한다. 지난달에는 1조 분의 1초인 피코초 단위로 레이저를 쏘기 때문에 더 정밀하고 부작용이 적은 치료가 가능한 레이저 의료기기를 개발하기도 했다. 김 대표는 “B2B분야에서 먼저 기술력을 인정받고 그것들을 B2C 분야에도 접목해나가겠다”며 “안티에이징과 관련된 가정용 미용기기의 선두주자가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https://feelgame01.com/20171201,경제,뉴시스,11월 수출 13개월 연속 증가 수출 상승세 지속,세종 뉴시스 강종민 기자 김영삼 산업통상자원부 무역투자실장이 1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11월 수출입 동향을 발표하고 있다. 11월 수출은 496.7억 달러로 13개월 연속 증가했으며 역대 11월 수출 중 최고액을 기록했다. 2017.12.01. ppkjm newsis.com 사진 영상 제보받습니다 공감언론 뉴시스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사진 또는 영상을 뉴시스 사진영상부 n photo newsis.com 02 721 7470 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https://feelgame01.com/casino.html20171201,경제,연합뉴스TV,11월 수출 9.6%↑…역대 11월 최고 실적,11월 수출 9.6%↑…역대 11월 최고 실적 우리나라 수출이 13개월 연속 증가했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11월 수출이 496억7천만 달러로 잠정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해 같은 달보다 9.6% 증가한 수치이며 지난해 11월 이후 13개월 연속 증가한 것입니다. 13대 주력품목 중 9개 품목의 수출이 증가했고 이 중 반도체와 일반기계 등은 두자릿수 증가율을 기록했습니다. 지역별로는 대중국 수출이 사상 최대인 140억2천만 달러로 20.5% 상승해 역대 11월 수출 중 최고 실적을 견인했습니다.https://feelgame01.com/baduk.html

162ec831fbb3ba32.jpg